파병반대국민행동
| 공지사항 | 자료실 | 성명·보도자료 | 이라크동향 | 지역부문활동상황 | 게시판 | english  




JINBO BBS


  제목    파병반대국민행동 김광일 탄압 규탄 성명서
  글쓴이 파병반대국민행동 글쓴날 2008-03-08 14:28:44 조회 10701
  첨부파일 성명서0308.hwp (27136 Bytes) 분류 단체성명서

다운로드
파병반대국민행동

서울특별시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2가 346-1 한강로빌딩 405호 전화 02-795-4337 / 팩스 02-749-3537 / www.antiwar.or.kr / antipabyeong@empal.com

수 신: 각 언론사 사회부
발 신 : 파병반대국민행동(김환영 016-291-9461)
제 목 : 파병반대국민행동 김광일 활동가 탄압 규탄 성명서
날 짜: 2008. 3. 8(토)


파병반대국민행동 김광일 활동가에 대한 탄압을 중단하라

경찰은 3월 16일 국제공동반전행동을 앞두고 파병반대국민행동 활동가를 탄압하는 반민주적 행태를 서슴지 않고 있다.
지난 2월 28일 경찰은 지난해 아프가니스탄 한국인 피랍 당시 촛불 시위 건으로 출석 요구서가 발부된 파병반대국민행동 기획단 김광일 활동가가 3월 2일까지 출석 의사를 밝히지 않는다면 곧바로 체포영장을 발부하겠다고 파병반대국민행동에 통보했다.
경찰은 아프가니스탄 한국인 피랍 사태 당시 ‘무사귀환 및 파병 한국군 철수와 점령 종식’을 바라는 파병반대국민행동의 촛불집회를 문제 삼고 있다.
당시 경찰 김광일 활동가와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의 이경아 활동가에게 출석 요구서를 발부했고, 두 활동가와 파병반대국민행동은 부당한 탄압에 맞서 출석하지 않겠다고 입장을 표명한 바 있다.
김광일 활동가에 대한 체포영장 발부 계획 통보는 분명 한국의 반전평화 운동에 대한 탄압이다. 김광일 활동가는 이명박 정부의 부당한 탄압에 반대해 여전히 출석을 거부하고 싸울 것을 결의하고 있다.
전 세계 곳곳에서 ‘대테러 전쟁’을 빌미로 각국 정부들이 민주주의를 공격하는 조치를 취하고 있다. 이명박 정부도 집회 시위의 자유를 침해하는 등 민주적 권리 억압을 서슴지 않을 태세다.
파병반대국민행동을 비롯한 한국의 반전평화 운동은 전쟁에 반대하고 파병에 반대하는 목소리를 꾸준히 이어 왔다. 그리고 지금은 파병반대국민행동은 3월 16일 이라크 전쟁 개전 5년을 맞아 세계적 반전 시위를 준비하고 있다.
김광일 활동가는 ‘대테러 전쟁’이 시작된 이래 한국의 반전평화 운동과 반전 시위를 위해 모든 궂은 일도 마다하지 않고 일해 온 반전평화 운동의 중요한 일꾼이다.
파병반대국민행동은 김광일 활동가에 대한 탄압을 한국의 반전 여론 및 반전평화 운동과 민주주의에 대한 선제 공격으로 간주하고 강력히 맞서 싸울 것을 분명히 밝힌다.
국제 반전평화 운동도 이를 좌시하지 않을 것임이 분명하다.

김광일 활동가에 대한 탄압을 즉각 중단하라!

3월 8일 파병반대국민행동



이름     비밀번호  
덧말

3.16국제공동반전행동
12월 28일 국회 앞 기자회견문
  목록 수정하기 답글쓰기 지우기 글쓰기

Copylefted by JINBO.NET
파병반대국민행동    http://www.antiwar.or.kr
서울 용산구 한강로2가 314-1 용성비즈텔 1703호
전화 02-795-4337 / 팩스 02-749-3537 / antipabyeong@empal.com
후원 / 국민은행 477401-01-141963 김은영(파병반대국민행동)
하나은행 356-910005-50207 박석운